증강현실(AR), 가상현실(VR), 홀로그램 등 신개념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수단으로 스마트폰의 역할이 크게 넓어지고 폴더블폰의 등장으로 폼팩터(구성ㆍ배열 등 구조화된 하드웨어 형태) 혁신 시기와도 맞물려 있다....


원문출처 : http://www.hankookilbo.com/news/npath/201904270690086460?did=NA